2024,May 21,Tuesday

외교부, 베트남 당·외교부와 북한 문제·한반도 정세 협의

외교부는 전영희 평화외교기획단장이 지난 17일부터 이틀간 베트남에서 베트남 공산당, 외교부 주요 인사들에게 우리 정부의 대북 로드맵인 ‘담대한 구상’을 설명하고 한반도 정세를 협의했다고 19일 밝혔다고 연합뉴스가 보도했다.

외교부 발표에 따르면 전 단장은 17일 베트남 외교부 응우옌 밍 부 수석차관을 예방하고 담대한 구상에 대해 소개한 뒤 북한의 비핵화 프로세스와 한반도의 지속 가능한 평화를 만들어 가기 위한 베트남의 건설적 역할을 당부했다.

베트남은 서울과 평양에 모두 상주 공관을 둔 평화클럽 주요국 중 하나다.

부 차관은 한반도의 지속가능한 평화 구현을 위해 베트남이 적극적인 역할을 할 준비가 돼 있다며 올해 한-베트남 수교 30주년을 계기로 양국 관계의 도약을 위한 협력을 더욱 강화해 나가자고 했다.

user image

전 단장은 호앙 반 뚜언 당 대외관계위원회 중국·동북아국장과 즈엉 찡 쯕 외교부 동북아국 부국장을 각각 면담하고 북-베트남 관계, 북한 비핵화 추진 방안 등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

전 단장은 이날 호찌민 정치아카데미, 사회과학원, 외교아카데미 주요 인사들과 함께 한반도 정세 라운드테이블을 개최했다.

라운드테이블 참석자들은 확대·심화하는 한-베트남 전략적 동반자 관계를 평가하고 한국 정부 대북정책 및 현 정세에 대한 이해와 지지를 표명했다고 외교부는 말했다.

연합뉴스 2022.08.19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