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February 5,Sunday

베트남 정부, 박노완 한국대사에 ‘최고 등급’ 훈장 수여

주베트남한국대사관은 박노완 대사가 지난 3일 오후 부이 타잉 썬 외교부 장관으로부터 ‘우의'(Huu Nghi) 훈장을 받았다고 4일 발표했다고 같은날 연합뉴스가 보도했다.

우의 훈장은 베트남 정부가 외국인에게 수여하는 가장 높은 등급의 훈장이다.

앞서 박 대사는 베트남 권력서열 2위인 응우옌 쑤언 푹 국가주석을 예방했다.

푹 주석은 대사 재직 기간을 포함해 총 4회에 걸쳐 베트남에서만 13년을 근무하면서 양국 관계 발전에 기여한 공로가 크다고 박대사를 치하했다.

지난 2019년 10월 주베트남 대사로 부임해 조만간 임기를 마칠 예정인 박 대사는 외무고시 24회 출신이다.

그는 호찌민총영사, 전라북도 국제관계대사, 주베트남대사관 공사 등을 역임했다.

또 외국인 최초로 베트남 외교아카데미에서 박사 학위를 취득하는 등 외교부 내에서 손꼽히는 베트남 전문가다.

 

연합뉴스 2022.10.04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