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June 15,Saturday

동남아시아에서 두 번째로 공기가 나쁜 도시는?

스위스 공기청정기 제조업체인 IQAir의 2022년 연례 조사에 따르면 하노이는 인도네시아의 파사르케미스에 이어 동남아시아에서 두 번째로 공기질이 나쁜 것으로 나타났다고 Vnexpress지가 16일 보도했다.
베트남 수도의 대기 질은 2021년 36.2에서 2022년 입방미터당 PM2.5 입자가 40.1 마이크로그램으로 악화되어 116개 수도 중 18번째로 오염이 심한 도시로 선정됐다.

가장 인구가 많은 도시인 호민시도 PM2.5 농도가 전년 대비 9.3% 증가한 21.2μg/m3를 기록했으며 베트남의 연평균 PM2.5 농도는 27.2 μg/m3로 인도네시아(30.4), 라오스(27.6)에 이어 동남아시아에서 세 번째로 오염이 심한 국가로, 세계에서는 30번째로 오염이 심한 국가로 꼽혔다.
이 보고서는 발전, 자동차 배출, 산업 공장, 노천 연소가 베트남 대기 오염의 주요 원인이며, 11월부터 4월까지 건기 동안 PM2.5 농도가 더 나빠졌다고 밝혔습니다.

IQAir 보고서에 포함된 296개 동남아시아 도시 중 WHO PM2.5 가이드라인 기준치인 5μg/m3를 충족한 도시는 베트남의 남삭, 킨몬, 깜파 등 3개 도시를 포함해 8개에 불과했다.

베트남은 오염이 가장 적은 15개 도시 목록에 7개 도시가 포함되었으며, 북부 하이즈엉성에 있는 남삭이 이 지역에서 가장 깨끗한 도시로 선정됐다.
한편 태국과 인도네시아는 아태지역에서 가장 오염이 심한 15개 도시 목록에 7개와 5개로 가장 많이 포함되었습니다.

동남아시아의 다른 수도들 중 자카르타의 PM2.5 수치는 36.2μg/m3, 비엔티안 27.6, 방콕 18, 쿠알라룸푸르 17.6, 메트로 마닐라 14.6, 싱가포르 13.3, 프놈펜 8.3정도로 조사됐다.

Vnexpress 2023.03.16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