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February 29,Thursday

대만 TSMC도 어닝쇼크, 매출 전 분기보다 22% 감소

 세계 최대 파운드리(반도체 수탁생산) 기업인 대만 TSMC의 2023년 1분기 매출이 전분기보다 19% 가까이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고 연합뉴스가 11일 보도했다.

이날 연합뉴스가 인용한 자유시보 등 대만언론에 따르면 TSMC는 전날 매출 보고에서 1분기 연결 기준 매출이 5천86억3천300만 대만달러(약 22조500억원)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이는 전분기(6천255억 대만달러)보다 18.7% 줄어든 것이다. 당초 예상치인 14∼18% 감소보다 감소 폭이 더 컸다. 다만 전년 동기와 비교하면 3.6% 증가했다.

월별로는 3월 매출이 1천454억800만 대만달러(약 6조3천억원)로 2월보다 10.9% 줄었다. 전년 동기에 비해서도 15.4% 감소했다.

user image

이 같은 매출 부진은 환율 변동, 스마트폰과 클라우드 서비스 관련 수요의 약세, 2분기 경기 둔화 우려의 영향에 따른 것으로 업계는 관측했다.

TSMC는 오는 20일 순이익 등 자세한 1분기 실적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연합뉴스 2023.04.11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