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February 29,Thursday

호찌민 공항, 부족한 인프라가 수화물 대기 시간 증가 원인

항공 당국에 따르면 호민 탄손 공항의 수하물 찾는 데는 승객 수에 비해 인프라가 충분하지 않아 1시간 이상 소요되고 있다고 Vnexpress지가 26일 보도했다.

베트남 민항총국(CAAV)은 최근 교통부에 제출한 보고서에서 공항 터미널이 노후화와 수요예측 실패로 인하여 수하물 수취대가 공항 이용객 수를 따라잡지 못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보고서는 수하물 찾기를 기다리느라 지쳤다는 승객들의 불만을 다룬 VnExpress 기사에 대한 답변으로 작성됐다.

CAAV 보고서에 따르면 항공기가 터미널에서 멀리 떨어진 곳에 주차되어 있어 수하물을 비행기에서 벨트까지 운반하는 데 많은 시간이 소요되고 있다.

user image

비행기가 게이트에 도착 후 첫 번째 수하물이 수화물 수취대에 도착하는 데 걸리는 시간은 8~15분, 마지막 수하물이 도착하는 시간은 27~43분입니다.

그러나 터미널에서 멀리 떨어진 곳에 주된 항공기의 경우 27-42분, 38-71분으로 늘어다.

일시적으로 상황을 완화하기 위해 남부 공항 당국은 특히 혼잡할 때 컨베이어 벨트에 더 많은 직원을 파견하여 상황을 감독하고 승객을 지원하도록 지시했다. 그러나 이번 달 말부터 시작되는 흥왕기념일, 통일기념일, 메이데이(4월 29일~5월 3일)까지 5일간의 연휴 기간 동안 이 공항은 작년보다 30% 이상 증가한 75만 6,000명의 승객을 처리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호찌민 탄손 공항은 하루 평균 6만~7만 명의 승객이 이용하는 베트남에서 가장 붐비는 공항이다. 2022년 기준으로 설계 수용 인원이 2,800만 명에 불과했지만 3,400만 명의 승객을 처리했다.

Vnexpress 2023.04.26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