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February 29,Thursday

베트남 자동차 판매량 동남아시아 5위로 감소 1분기 판매량 감소 원인

금년 1분기 자동차 판매량 감소로 베트남 자동차 시장 순위가 동남아시아에서 4위에서 5위로 밀려났다고 인사이드비나지가 5일 보도했다.

베트남은 수년 동안 인도네시아, 태국, 말레이시아에 이어 동남아시아에서 네 번째로 큰 자동차 시장이었지만 올해 첫 3개월 동안 25%의 판매량 감소를 겪었다. 베트남 자동차 제조업체 협회, VinFast 및 현대 탄콩의 데이터에 따르면 1분기 자동차 판매는 86,817대 정도였다.  

글로벌 경기 침체, 인플레이션, 부동산 및 증권 시장의 침체로 인해 사람들은 자동차와 같은 고가품 구매를 더욱 주저하고 있으며, 제조업체와 딜러의 프로모션과 할인도 구매자의 발길을 돌리는 데에 어려움이 있던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다른 동남아시아 국가에서도 이러한 현상은 마찬가지 동남아 2위 시장인 태국도 은행 금리 상승, 홍수, 부품 부족 등의 요인으로 인해 작년 4월부터 성장세가 둔화되고 있으며, 6.1%의 완만한 감소세를 기록했으며 21만 대의 판매량을 기록했습니다.

user image

베트남과 태국이 판매부진을 겪고 있지만, 이와 대조적으로 인도네시아와 말레이시아는 꾸준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인도네시아에서는 분기별 판매량이 7% 성장한 28만 대를 기록하며 아태 지역 최고의 시장 자리를 지켰다.

말레이시아는 20.4% 증가한 19만 대를 기록하며 3위를 유지했으며, 인구 증가로 높은 수요를 보이고 있는 필리핀도 30.1% 증가한 9만 7천 대로 4위를 차지했다.

자동차 생산량에서는 태국과 인도네시아가 자리를 바꾸고 말레이시아가 3위를 기록한 것으로 알려졌다.

Vnexpress 2023.05.05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