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April 13,Saturday

한·베트남, 핵심광물 협력 강화

한국과 베트남이 핵심 광물 공동 연구를 추진하는 등 핵심 광물 공급망 분야 협력을 강화한다고 연합뉴스가 7일 보도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이날 서울 신라호텔에서 방문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과 응우옌 홍 디엔 베트남 산업무역부 장관이 참석한 가운데 제13차 한-베트남 산업공동위원회 회의가 열려 경협 강화 방안이 논의됐다고 밝혔다.

양국 장관은 앞선 두 차례의 정상회담 성과를 바탕으로 한국과 베트남의 핵심 광물 연구 기관들이 참여해 핵심 광물 공급망 센터 구축, 소재·부품 기술개발 협력 등을 본격적으로 추진해 나가기로 합의하고 ‘핵심 광물 공급망 공동 연구 양해각서’를 추가로 체결했다.

양국은 또 2030년 교역액 1천500억달러 달성 목표를 이행하기 위해 앞선 정상 회담을 계기로 체결된 총 111건의 민간 양해각서 이행을 지속해 지원하기로 했다.

user image

또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코트라) 등 양국 무역 진흥 기관을 중심으로 무역 상담회, 투자 콘퍼런스 등 민간 경제 협력 사업을 10회 열기로 합의했다.

아울러 양국은 온실가스 감축 공동 사업, 베트남 액화천연가스(LNG) 발전 사업 등 탄소중립을 위한 협력을 강화하기로 뜻을 모았다.

방 장관은 지난 9월 윤석열 대통령이 유엔(UN) 총회 연설에서 제안한 무탄소(CF) 연합을 베트남 측에 소개하며 관심과 참여를 요청했다.

이어 열린 한-베트남 자유무역협정(FTA) 공동위원회에서 양국은 한·베트남 FTA 발효 10년 차인 2025년을 앞둔 시점에서 양자 FTA의 전략적 활용 방안을 논의했다.

방 장관은 “지난 두 차례 정상회담을 통해 양국 관계가 1992년 수교 이후 어느 때보다 가까워졌다”며 “그간 성과를 바탕으로 전통 제조업뿐 아니라 공급망, 청정에너지 등 새 분야에서도 협력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2023.12.07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