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April 13,Saturday

삼성물산, 세계최고 부르즈할리파 이어 2위 679m 빌딩도 완공

삼성물산 건설부문(이하 삼성물산)이 세계에서 두 번째로 높은 건축물인 말레이시아 메르데카118 빌딩 공사를 마무리했다고 연합뉴스가 11일 보도했다.

삼성물산은 지난 10일(현지시간) 말레이시아 수도 쿠알라룸푸르 중심부에 위치한 높이 679m의 메르데카118 빌딩을 완공하고 개관식을 가졌다고 11일 밝혔다.

회사 측은 세계에서 가장 높은 건축물인 아랍에미리트 두바이의 부르즈 할리파(2009년 완공, 높이 828m)에 이어 높이 2위 건축물까지 완공하면서 초고층 분야 세계 최고 건설사의 위상을 다시 한번 확고히 했다고 설명했다.

현지에서 열린 개관식에는 말레이시아 압둘라 국왕 부부를 비롯해 발주처인 말레이시아 국영 펀드(PNB) 아르샤드 라자 툰 우다 회장, 삼성물산 오세철 대표이사 등이 참석했다. 말레이시아 국왕이 직접 축하 연설을 하고 건물 기념판에 서명했다.

user image

메르데카118은 지상 118층, 지하 5층으로 건설된 초고층 빌딩이다.

연면적 67만3천862㎡에 이르는 초대형 복합시설로 오피스와 고급 호텔, 쇼핑몰 등이 들어선다.

건물에 사용된 철근량만 약 4만km로 지구 한 바퀴를 돌 수 있는 길이라고 회사 측은 전했다.

건물 최상층에는 도심을 한눈에 내려다볼 수 있는 전망대가 있어 세계적인 랜드마크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된다.

꼭대기에는 160m에 달하는 첨탑이 설치돼 있다. 삼성물산은 지상 500m 높이에서 타워크레인 없이 유압잭을 통해 밀어 올려주는 리프트업 공법으로 첨탑을 설치했다.

또한 초고층 높이까지 고강도 콘크리트를 올려주는 고압 압송 기술, 위치정보시스템(GPS)을 이용한 실시간 계측 등 다수의 고난도 건설 기술을 동원해 성공적으로 공사를 마무리했다.

삼성물산은 지난 1998년 완공 당시 452m 높이로 말레이시아 최고층 빌딩이었던 페트로나스 트윈타워를 비롯해 고급 주상복합 시설인 스타 레지던스, 사푸라 그룹 신사옥인 사푸라 빌딩 등 다수의 초고층 건물을 잇따라 건설하며 말레이시아 시장에서의 위상을 확고히 하고 있다.

메르데카118 김성겸 현장소장은 “건설 과정에서 예상치 못한 코로나19 팬데믹 등 여러 가지 난관이 있었지만, 삼성물산이 보유한 최고 수준의 시공 기술력과 노하우를 통해 세계적인 랜드마크 건축물을 성공적으로 완공하게 됐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2024.01.11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