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July 23,Tuesday

한국의 정책이 베트남에 해결책을 제시하나?

-4월 27일 부터 시작하는 맹견사육허가제 베트남에서도 관심보어

 한국이 반려동물 관련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맹견 사육을 규제하는 정책을 시행하면서, 베트남에서도 맹견 사육에 대한 논란이 일고 있다고 다수의 베트남 언론이 25일 보도했다.

베트남 소방청에 따르면 2018년부터 2022년까지 매년 최소 2,000건의 개가 사람을 공격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특히, 핏불과 같은 공격적인 견종에 의한 공격이 많아 사회적인 우려가 커지고 있다.

이에 따라, 베트남 정부는 맹견 사육을 규제하는 정책을 검토하고 있다. 구체적인 내용은 아직 논의 중이지만, 한국과 유사하게 맹견을 사육하기 위해서는 허가를 받도록 하는 방안이 유력하게 검토되고 있다.

user image

맹견 사육 규제에 대한 여론도 찬반으로 나뉘고 있다. 찬성하는 측은 맹견에 의한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규제가 필요하다고 주장한다. 반면, 반대하는 측은 맹견은 개개인의 책임 하에 키워야 하는 것이며, 규제는 맹견에 대한 차별로 이어질 수 있다고 우려하고 있다.

베트남 정부는 맹견 사육 규제 정책을 통해 반려동물 관련 사고를 예방하고, 맹견에 대한 사회적 인식을 개선하기 위해 노력할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맹견 사육 규제는 찬반 의견이 팽팽하게 맞서고 있어, 정책 시행에 어려움이 예상된다.

찬성하는 측은 맹견 사육 규제 정책이 맹견에 의한 사고를 예방하고, 맹견으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주장한다. 반면, 반대하는 측은 맹견 사육 규제 정책이 맹견에 대한 차별로 이어질 수 있고, 맹견으로 인한 사고를 근본적으로 해결하지 못할 것이라고 우려하고 있다.

베트남 정부는 이러한 찬반 의견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맹견 사육 규제 정책을 마련할 것으로 보인다.

 

씬짜오베트남 2024.01.26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