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February 7,Tuesday

하노이 의대 병원장, 코로나 종식 선언 촉구

최근 베트남 최고 의사중 하나인 하노이 의대 병원장이 의료 자원을 절약하고, 일상복귀를 가속화 하기 위해 코로나19 범유행의 종식 선언을 촉구했다고 23일 Vnexpress지가 보도했다.  응우옌란히에우 하노이 의대병원장은 이날 오전 국회회의에서 정부가 코로나19 싸움의 전환을 발표해 오래된 것을 대체할 명확한 정책을 소개할 것을 요청 것으로 알려졌다.

실제로 베트남은 이미 코로나19 예방 조치를 완화했으며, 몇몇 지역에서는 발병이 끝났다고 보고 있다. 코로나19 검사 건수와 마스크 착용, 코로나19 의약품 주문 건수 감소에서 확연히 드러난다.

그는 “국회에서 모든 사람들이 마스크를 썼다는 것을 분명히 알 수 있다”고 말했다.

일단 변화가 일어나면, 코로나19 환자들은 다른 질병들처럼 일반적인 의료 보험 제도를 통해 진단되고 치료될 것이다. 그러면 병원들은 지금처럼 국가 예산을 쓸 필요 없이 지불에 있어서 능동적일 수 있다고 히에우 병원장은 말했다.

코로나19 싸움에 대응하기 위해 여러 지역에서 의약품과 장비를 구입하기 위해 많은 돈을 지출했다. 그러나 이것들은 유통기한이 있고, 유통기한이 만료되기 전에 다른 용도로 사용될 필요가 있다. 그는 “ECMO 기계나 모바일 X선 스캐너와 같은 고가의 장비들도 리스트 되어 필요한 곳에 적절히 분배될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히에우는 베트남이 백신 접종을 광범위하게 했던 올해 초부터 코로나19를 정상 질병으로 간주해야 한다고 주장한 있다.

국회 경제위원회는 목요일에 베트남에 “좋은 경험”이 될 것이라며 코로나19를 풍토병으로 간주해 온 다른 나라들을 살펴달라고 정부에 요청했다.

Vnexpress 2022.10.23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