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February 23,Friday

50대 취객, 난동 부리다가 공안 발길질에 숨져

공안이 난동을 부리는 취객을 마구 때려 숨지게 했다고 1일 Vnexpress지가 보도했다.

이날 기사에 따르면 남부 동탑성 공안은 간부인 호 타인 호아(38)를 ‘공무 중 살해’ 혐의로 체포했다.

호아는 지난달 28일 50대 남성이 술에 취해 난동을 부린다는 신고를 받고 동료들과 함께 출동해 취객을 관서로 데리고 왔다.

하지만 취객이 소리를 지르면서 반항하자 호아는 마구 발길질을 한 뒤 관서를 떠났다.

이후 취객은 의식을 잃었고 호흡 곤란·경련을 일으켜 의료 시설로 옮겨졌으나 결국 숨졌다.

user image

공안은 호아를 직위 해제하는 한편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Vnexpress 2023.09.01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