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June 23,Sunday

글로벌 영토 확장하는 K-편의점

-CU “해외 점포 500호 돌파”

CU는 23일 글로벌 500호점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방문객도 연간 1억명을 넘은 것으로 추산했다고 연합뉴스가 23일 보도했다.

CU는 2018년 몽골에 진출한 이후, 2021년 말레이시아에 진출하며 해외 시장에서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현재 몽골에 370개, 말레이시아에 140개의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CU의 해외 매장은 현지인들의 입맛과 마음을 사로잡으며 고객 수도 급증하고 있다. 몽골과 말레이시아 두 국가 내 점포당 하루 평균 객수는 750여명으로, 연간 1억명 이상의 고객이 CU를 방문하는 것으로 추산된다.

user image

CU의 해외 점포의 전체 매출 가운데 CU 자체 브랜드(PB) 상품을 포함한 한국 상품 비중이 절반을 차지할 정도로 선호도가 높다. 말레이시아의 경우 매출 상위 10위권 상품 가운데 7개가 한국 관련 상품이다. 떡볶이, 닭강정 등 한국의 즉석조리 음식이 전체 매출의 30%가 넘을 정도로 인기를 끌고 있다.

CU는 앞으로도 몽골, 말레이시아를 중심으로 해외 시장에서 점포망을 확대할 계획이다. 내년 상반기에는 전 세계 편의점 업계 최초로 카자흐스탄에 1호 매장을 열 예정이다.

BGF리테일 민승배 대표는 “글로벌 500호점과 연간 1억명 방문 기록은 CU의 전문적인 사업 역량, 파트너사와의 유기적 협력, K-문화의 전폭적 지원이 만들어낸 성과”라며 “앞으로도 세계 시장에서 입지를 다져 대한민국 편의점의 위상을 높일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2023.11.23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