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April 13,Saturday

KAI, 베트남서 항공 분야 전문 생산인력 연간 100명 양성

 

한국항공우주산업(KAI)이 베트남에서 연간 100여명의 항공 분야 전문 생산 인력을 양성한다고 연합뉴스가 1일 보도했다.

정부가 외국인 전문인력 E-7 취업 비자 대상에 ‘항공 부품 제조원’을 추가할 예정인 가운데 인력난을 겪는 국내 협력사들의 외국인 인력 수급을 돕기 위한 조처다.

KAI와 ‘협력사 제조분과협의회’는 지난달 29일(현지시간) 베트남 국방부 산하 공기업인 GAET사와 ‘KAI 협력 업체 전문 인력 양성 및 공급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일 밝혔다.

KAI는 국내 제조업 분야 기피 현상이 뚜렷해지는 가운데 항공우주 분야 중소 업체들의 인력난 해소와 생태계 복원을 위해 이번 MOU를 추진했다고 설명했다.

user image

KAI와 GAET는 베트남 국방부 직업교육원 등 현지 교육 기관에 항공우주 특화 아카데미 과정을 개설하고 연간 100여 명 규모의 전문 인력을 양성한다.

KAI 운영센터 송호철 센터장은 “베트남의 풍부한 인적 자원과 인프라를 활용하여 수준 높은 인력을 양성해 협력사들의 인력난을 해소하고 국내 항공우주 산업 생태계를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2024.04.01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