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May 27,Monday

현대미포조선, 외국인 연수생 기능인력 전환 시범사업 운영

현대미포조선은 산업통상자원부·법무부와 함께 조선 분야 외국인 연수생(D-4-6 비자)의 기능인력(E-7-3 비자) 전환 시범사업을 본격 운영한다고 7일 밝혔다고 연합뉴스가 보도했다.

이는 정부가 인력 수급난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조선업계를 위해 규제 완화 등 다양한 지원책을 마련하는 상황에서 외국인 전문 기술 인력을 체계적으로 확보하고자 도입될 새로운 비자 전환 제도를 사전 점검, 보완하기 위한 절차다.

앞서 현대미포조선은 정부에서 도입 추진 중인 ‘연수형 전문인력(E-7) 전환 프로그램’에 맞춰, 지난 6월 베트남 하노이 소재 박하기술대학교와 ‘기술 연수생 수급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이어 7일 김해공항을 통해 입국한 베트남 국적 기술 연수생 25명을 맞이했다.

user image

이들 기술 연수생은 향후 용접·도장·전기 3개 직종별로 나눠 현대미포조선 기술교육원과 충남 당진 신성대학교에서 이론(3개월) 및 현장 실습(3개월) 등 전문 교육을 받을 계획이다.

연수생 중 관련 분야 전문 자격증 취득과 실기시험을 통과하고, 한국어 능력 시험 등 사회통합프로그램 2단계 이상 이수한 연수생들만 기능인력 비자(E-7-3)로 전환, 국내 조선업계에서 일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이는 기능인력 비자 제도를 통해 입국한 일부 외국인 기술자들이 해당 국가에서 기량 검증 미흡과 한국어 능력 수준 미달로 실제 국내 산업현장에 즉시 투입하지 못하고 기업별로 다시 교육하는 등 문제점을 근원적으로 해소하기 위한 방안이다.

현대미포조선은 본사와 사내외 협력사 인력난 해소를 위해 베트남, 인도네시아, 스리랑카 등 10여 개 나라에서 기술 인력을 수급하고 있으며, 올해도 전문 기능인력(E-7) 650여 명과 비전문인력(E-9) 300여 명 등 1천여 명을 추가로 확보했다.

아울러 사내에서 함께 일하는 외국인 근로자 1천500여 명에게 각국 문화와 정서를 감안한 공연, 스포츠 경기 관람, 인근 관광지 탐방 등 다양한 맞춤식 문화행사를 개최하고 있다.

 

연합뉴스 2023.09.07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