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December 9,Monday

전종길의 역사 더하기

전근대사회의 명암 – 4대 사화

지난 이야기 500년 전 중세사회에 다른 국가들이 가질 수 없었던 언론자유를 가졌던 조선은 분명 선진화된 국가 였습니다. 또한 뛰어난 기록문화의 영향으로 좋은 점과 나쁜 점 모두 기록하여 자세한 역사를 가지고 있습니다. 당시의 이웃나라 지식인들은 조선의 언론자유를 부러워 했습니다. 그러나 부작용도 …

Read More »

완성된 제도와 쇠퇴의 시작

지난 이야기 조선건국 후 100년 동안 조선은 언론자유, 권력견제 등 중세시대 제도 치고는 비교적 선진화된 제도를 갖추고 있었습니다. 백성들의 생활도 중국이나 일본과 비교해서 나쁘지 않았습니다. 그러나 조선후기로 갈수록 백성들은 고달픈 삶을 삽니다. 권력자의 탐욕이 백성들의 몫을 빼앗고 벼슬아치와 양반들을 위한 …

Read More »

동아시아 3국 전통 정치제도를 비교하다

지난 이야기 성종은 사림파를 등용하여 훈구파 대신들의 전횡을 견제하는데 신하가 신하를 견제하는 “이신제신”입니다. 성종은 이신제신을 위해 언론의 자유를 입법화 하는데 500년 전 중세사회에서는 획기적인 사건입니다. 새로운 제도에 의해 사림파들은 100년 동안의 은둔생활을 접고 중앙 정계에 진출하여 훈구파와 100년 동안 치열한 …

Read More »

당쟁과 백성의 삶

지난 이야기 조선건국 당시 시행된 과전법은 백성들의 굶주림을 해소하는 백성을 위한 법입니다. 조선건국 후 80년간 백성들의 삶이 고려 왕조 보다는 많이 개선되었습니다. 조선건국은 권력을 위한 쿠데타, 또한 백성을 위한 쿠데타이기도 합니다. 그러나 계유정난으로 집권한 공신들은 오로지 권력을 위한 쿠데타를 일으켜 …

Read More »

권문세족의 몰락

공신들은 수백만평의 토지와 수백 명의 노비를 소유하고 세금면제 병역면제, 게다가 왕권을 능가하는 권력까지 가졌으니 가히 조선은 공신들의 나라입니다. 지난 이야기 조선건국 초 혼란기에 있었던 네 번의 공신책봉은 훈구파 탄생의 씨앗이 됩니다. 그러나 백성들의 삶이 무너질 정도로 심한 것은 아니었고 태종의 …

Read More »

권문세족의 몰락

신하들의 권력을 극도로 제한하고 당파싸움의 근원을 제거한 태종은 국가를 반석 위에 올려놓았다고 생각했겠지만, 조선건국 과정에서 4번의 공신 책봉이 새로운 특권층을 만들었다. — 지난 이야기 고려말 30년 동안 여당인 권문세족과 야당인 신진사대부가 치열한 권력투쟁을 한 결과 신진사대부가 승리합니다. 그러나 토지개혁(과전법) 문제로 …

Read More »

조선건국, 파벌싸움

지난 이야기 우리나라 최초의 당파싸움에서 패배한 권문세족은 일부만 살아남고 대부분은 사라집니다. 그러나 두번째 당파싸움에서 패배한 신진사대부 온건파는 낙향하여 100년 동안 성리학을 연구하고 제자를 양성하여 다시 권력에 도전합니다. 이른바 사림파의 등장입니다. — 1,392년 신진사대부 강경파는 대비 안씨를 (공민왕의 후비 안씨) 겁박하여 …

Read More »

권문세족의 몰락

지난 이야기 정도전은 23세에 관직에 진출하여 9년간 개혁정책을 경험합니다. 다음 9년간은 유배생활을 하며 백성들의 참상을 경험합니다. 이성계를 만나고 9년간은 자신의 능력을 맘껏 펼치고 조선을 건국합니다. 조선 건국 후 500년 사직의 기틀을 세우고 개국 6년 후 이방원에게 살해 당합니다. — 최초의 …

Read More »

시대를 앞서간 개혁가 ‘정도전’

    지난 이야기 고려말 상황은 무신정권과 원간섭기 180년 세월이 빚어낸 기득권 층의 횡포가 극심하던 시절이었고 게다가 자주독립이 요구되는 시절이었죠. 의지가 강한 공민왕은 고려를 개혁하고자 했으나 내우외환이 겹쳐서 끝내 뜻을 이루지 못하고 소장파 성리학자들에게 고려개혁의 과제가 넘어갑니다.   소장파 수재, …

Read More »

공민왕의 개혁

지난 이야기 고려말 개혁의 필요성이 대두된 이유는 피폐해진 국가 재정과 굶주린 백성들 때문입니다. 왕실과 귀족들의 사치로 국고는 텅텅 비어 있고 백성들은 하루 종일 일해도 배고픔을 면할 길이 없습니다. 이러한 시대적 상황에서 새로운 학문 성리학이 배출한 신진사대부는 기득권 세력인 권문세족들과 정면 …

Read More »

조선의 당쟁

700년전부터 시작된 최초의 당파 싸움 고려의 신진사대부 VS 권문세족 지난 이야기 우리나라 최초의 개혁 군주 후보였던 소현세자. 400년 전 성리학이 지배하던 조선 사회에서 너무 시대를 앞서가는 생각을 하였고 또한 조선의 병폐를 치유하고자 했던 소현세자 부부는 가족 전체가 비참하게 죽임을 당합니다. …

Read More »

조선을 깨우다! 소현세자와 강빈 부부

안내 이번 글은 베트남 역사를 벗어나서, 한국역사로 잠시 돌아왔습니다. 베트남 역사가 외국인 입장에서 아직은 다루기 어려운 부분이 있기에, 당분간 전종길의 역사칼럼은 한국사를 위주로 다루겠습니다.   인조반정과 세자책봉 조선시대 비운의 세자라면 사도세자를 떠올리게 됩니다. 아버지 영조에 의해 뒤주에 갇혀 사망한 세자입니다. …

Read More »

베트남 고대사 – 조타와 위만조선의 평행선

  | 지난 이야기 | 베트남 토착세력인 반랑왕국과 어우락 왕조는 “락” 이라고 불리는 베트남 전통 촌락을 중심으로 사회가 형성됩니다. 평화로운 베트남에 중국의 침략으로 전쟁이 시작되고 베트남 특유의 저항이 시작되었습니다. BC 221년 진나라 시황제는 550년 전쟁을 끝내고 중국을 통일합니다. 비슷한 면적을 …

Read More »

베트남의 건국신화

| 지난 이야기 | 베트남의 토착세력이 세운 반랑국은 월족들의 남하로 영향을 받게 됩니다. 중국 월 나라의 멸망으로 월 나라의 지배 계층들이 남하 하면서 반랑국과 국경을 맞대고 서서히 베트남에 영향을 끼칩니다. 베트남의 첫 번째 국호 남비엣은 이렇게 남하한 월족 즉 남월족에 …

Read More »

베트남 민족 기원설

  현재의 베트남 영토에는 어떠한 민족이 국가와 사회를 이루고 살았을까요 ? 베트남은 고대의 역사 기록이 부족하여 베트남 영토내 출토된 유물을 통한 역사적 해석을 하기도 하고 인근 국가 즉 중국의 기록을 참고하기도 합니다. 이러한 현상은 한국과 비슷합니다. 한국과 베트남 모두 고대의 …

Read More »

와신상담과 서시이야기(3)

| 지난이야기 | 서시가 태어난 BC 506년 월 나라는 초 나라를 공격하던 오 나라의 뒷통수를 치더니 오·월 두 나라는 철천지 원수로 변합니다. 와신상담 도광양회로 대변되는 오·월은 서시를 이용한 인류 최초의 미인계를 사용합니다.   범려는 백비를 통한 이간책으로 오왕 부차를 충동질 …

Read More »

[컬럼]3.1 운동 100주년 특집 – 대한독립만세? 조선독립만세?

3.1 운동이 일어나게 된 배경과 영향 구한말, 조선을 병합하려는 일본의 집념이 대단했습니다. 일본은 1867년 메이지 유신 후 줄기차게 조선 침략에 주력했고 청일전쟁 러일전쟁 등 전쟁도 불사하며 조선을 탐냈습니다. 1904년 일본은 러일전쟁 승리 후 최종적으로 미국과 카쓰라 테프트 밀약을 맺고 미국은 …

Read More »

와신상담과 서시이야기

-두 번째- 전설이 된 미녀 서시와 관련된 고사성어 | 와신상담과 서시의 지난 내용 | 복수의 화신 오자서는 아버지와 형의 복수를 위해 절치부심 하던중 손자병법의 저자 손무를 만나게 됩니다. BC 506년 저라산 기슭에서 중국 최고의 미인 서시가 태어나던 해, 오자서와 손무는 …

Read More »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